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이철우 경북도지사, 새해 정책 집행 속도낸다

기사승인 2019.01.15  08:11:52

공유
default_news_ad2

- 출자출연기관 참여, 유기적 공조체제 강화로 정책 추진 동력 높여

   
▲ 이철우 경북도지사

[검경일보 박경국 기자] 연초부터 경북도 핵심 정책의 집행 속도를 높이기 위한 숨 가쁜 행보가 이어지고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세계 최대 규모의 종합 가전 IT 전시회인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참가와 미국 투자·통상 세일즈를 위한 6박 8일간의 강행군 직후 바로 신년 업무보고회를 열고 새롭게 도정의 추진 동력을 높여가고 있다.

15일부터 실국별로 진행되는 신년 업무보고회는 이철우 도지사 주재로 실국장들과 전 산하기관이 공동으로 참여한 가운데 2019년도 핵심 정책에 대한 토론과 소통을 중심으로 이뤄진다.

이번 보고회는 일방적 보고방식에서 벗어나 도정 현안사항에 대한 쟁점들을 하나하나 세부적으로 진단하고 새롭게 재설계해 도민생활에 실질적인 변화와 체감도를 높이고자 하는 이철우 지사의 의중이 담겼다.

특히 이번 업무보고에는 실국장은 물론 관련 출자출연기관이 함께 참여하여 유기적인 업무협조를 통한 실행력을 높인다는 복안이다.

이번 업무보고에서는 올해 중점적으로 추진하는 이웃사촌 시범마을 등 지방 소멸극복 및 복지정책, 신산업 육성전략, 경북형 일자리 창출, 농축산유통혁신, 관광산업 활성화 등 주요 정책들을 논의하고, 메가프로젝트, 2020년 국비건의 사업 등에 대한 종합적인 점검도 함께 한다.

그 동안 발굴해 온 메가프로젝트는 지역의 비교우위 여부, 예비타당성조사 선정 가능성 등을 재검토해 사업의 실현가능성을 높이고, 2020년 국비건의 사업들에 대해서도 철저한 사전 검토를 실시한다.

도는 신년 업무보고에서 논의된 주요 현안과 도민 생활에 큰 변화를 가져오는 정책에 대해서는 분기별로 지속 점검할 수 있는 시스템을 확립하고, 부진 사업은 집중적인 점검과 대책이 적시에 마련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도민들이 현장에서의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행정을 구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경국 bk7775@naver.com

<저작권자 © 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